팔각지붕 등 새 단장 '스타벅스 환구단점' 오픈..특별 기념상품 2종 제작·판매

룩스타임즈 승인 2020.06.22 17:27 의견 0

새롭게 단장한 스타벅스 환구단점 (자료=문화재청)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제157호)인 '환구단'을 주제로 새롭게 단장한 스타벅스 환구단점이 오픈했다.

문화재청은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문화유산국민신탁과 함께 17일 오후 2시 리뉴얼한 스타벅스 환구단점(서울 중구 - 옛 소공동점)의 개점 기념식과 문화유산보호 후원 행사를 개최한다.  

환구단은 고종이 조선을 대한제국으로 국호를 바꾸고 황제 즉위를 앞둔 때에 하늘에 제를 드리고, 황제즉위식을 거행한 역사적인 문화유산이다.

문화재지킴이 기업인 스타벅스는 올해 문화재청과의 신규 협력사업으로 환구단에 있던 기존 매장을 환구단을 테마로 새롭게 꾸몄다. 문화재청의 ‘문화유산 방문캠페인’을 기념해 매장 이용객들에게 문화유산 감성을 더한 매장 디자인을 도입해 환구단의 가치를 알리고, 체험하도록 하는 취지다.

매장 내부의 음료제조 탁자와 건물 기둥에는 환구단 석조삼문(石造三問: 황궁우로 가는 정문)의 벽돌 모양을 반영했다. 상품판매 진열장은 환구단 단지 내 기단 위에 있는 황궁우의 팔각지붕을 반영했다. 매장 안에는 대형스크린을 설치해 환구단의 역사와 문화유산 가치를 소개하는 영상을 상영한다.

이외에도 한옥을 현대적으로 해석해 매장 안에 좌식 공간과 방석, 디딤돌, 창호 형식의 가림막을 설치해 우리 문화유산과 전통문화의 미를 조화롭게 표현했다.

새 단장한 기념으로 특별 텀블러를 제작했다. 대한제국선포일(1897년 10월 12일)을 기념해 같은 날인 오는 10월 12일부터는 환구단 특별 기념상품 2종(컵·텀블러)도 제작·판매할 예정이다.

이날 출시되는 환구단 특별 기념상품도 환구단(황궁우)의 건물·문양 등을 디자인에 반영해 제작할 예정이다. 판매 수익은 문화유산 보호 후원기금(5000만원)으로 조성해 문화유산국민신탁에 전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룩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